서울시 2020년 개별공시지가안 열람 실시

5월4일까지 개별공시지가안 열람 실시
토지소재지 구청 홈페이지에서도 열람 가능

서울시는 5월 4일까지 서울 소재의 88만827필지의 2020년도 개별공시지가안 열람을 실시할 예정이다.

개별공시지가는 국토교통부에서 매년 공시하는 표준지공시지가를 기준으로하여 토지소재지 시장,군수 및구청장이 조사하여 산정한 공시지가를 말하며, 개별토지의 단위면적(제곱미터)당 가격을 말한다. 이 개별공시지가는 양도소득세, 증여세, 상속세 등의 각종 국세와 재산세 및 취득세 등의 지방세, 부담금(개발, 농지전용) 등의 부과 기준으로 활용된다.

공시지가 열람은 일사편리 서울부동산정보조회시스템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토지소재지 구청 홈페이지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공지시가를 확인한 후, 의견이 있는 토지 소유자나 이해관계인은 5월 4일까지 구청에 의견을 제출할 수 있으며, 의견이 제출된 토지에 대한 처리 결과는 5월 15일까지 개별 통지된다.

토지소재지 구청장은 제출된 의견 청취 등의 절차를 거친 후, 5월 29일 공시지가를 결정 및 공시하고, 이에 대한 이견이 있는 경우 이의신청을 할 수 있으며, 의이신청은 5월 29일부터 한달간(6월29일까지) 접수된다. 접수된 이의신청에 대한 처리 결과는 7월 27일까지 이의 신청인에게 개별 통지된다.

댓글 남기기